금속노조 지엠지부, 아름다운재단에 1억5천만원 기부

 

‘쌍용차 해고자 및 가족 지원’ <와락> 지정기탁 전달식 진행
각계 실직 노동자 및 가족 지원에 쓰일 예정 

 아름다운재단(이사장 예종석)은 3월 14일 (목), 경기도 평택에 위치한 쌍용차 해고자 심리지원센터 <와락>에서 아름다운재단 김미경 사무총장 및 전국금속노동조합 한국지엠지부 민기 대표, <와락> 권지영 대표가 참석한 가운데 기부금 전달식을 진행했다.

 한국지엠지부는 소속 노조원들이 조성한 사회연대기금의 일부인 1억 5천만원을 아름다운재단을 통해 <와락>에 지정기탁했다. 이 기부금은 쌍용차 해고자와 가족들을 위한 지원사업 및 각계 실직 노동자와 그 가족들의 심리, 경제적 지원을 위해 쓰일 예정이다.

 <와락> 권지영 대표는 “실직 노동자의 상당수가 경제적인 어려움과 심리적 고통 속에서 가정이 해체되는 등 2차적인 어려움을 겪고 있고 그 자녀들을 지원하기 위한 별다른 노력이나 기관이 전무한 현실에서 동종업계가 나서 마음을 모아 주신 기부금이라 더 의미가 크다” 며 “주신 것보다 더 크게 실직 노동자와 가족들에게 갈 수 있도록 하겠다” 라고 소감을 밝혔다.

 기부금 전달식 후 김미경 사무총장, 민기 대표, 권지영 대표 등은 쌍용차 해고노동자들이 고공농성을 벌이고 있는 평택 쌍용차 본사 송전탑 고공농성장을 격려 방문했다. 이 자리에는 전국금속노동조합 양동규 부위원장이 함께 참석해 지엠지부의 기부에 감사를 표하고 해고노동자들을 격려했다. 금속노조 쌍용차지부 김정우 지부장은 “지엠지부의 기부로 더 힘이 난다.” 며 “반드시 승리해서 내려올 수 있도록 하겠다”며 감사의 뜻을 밝혔다.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