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간 나눔 싱크탱크 ‘나눔지식네트워크’ 발족

 

사회복지공동모금회, 아름다운재단, 초록우산 어린이재단 손잡아… 19 1회 공동포럼

연구 교류하면서 기부문화 의제 제시“투명한 기부, 효과적 지원사업 위해서 연구가 필수”

 

더 과학적인 기부문화와 나눔사업 연구를 위해 비영리단체들이 힘을 합쳤다.

 

사회복지공동모금회 나눔연구소, 아름다운재단 기부문화연구소, 초록우산 어린이재단 아동복지연구소가 민간 싱크탱크 ‘나눔지식네트워크’를 발족했다.

 

나눔지식네트워크는 공동기획포럼 등을 개최해 서로의 연구내용을 교류하면서 기부문화 활성화를 위한 의제를 제시할 예정이다.

 

세 단체들은 그 첫 번째 공동포럼으로 오는 19일 오후 2시 사회복지공동모금회 대강당에서 ‘미래사회 전망과 싱크탱크로써 민간연구소의 역할’을 개최한다.

 

이번 포럼에서는 강철희 연세대학교 사회복지대학원 교수(사회복지공동모금회 나눔연구소 운영위원장), 이봉주 서울대학교 사회복지학과 교수, 김은정 어린이재단 아동복지연구소장, 박성연 아름다운재단 기부문화연구소장 등이 참여해 종합토론을 벌인다.

 

또한 △대한민국 사회의 미래(이광형 교수, 카이스트 미래전략센터장) △민간 지식생산기관으로써 싱크탱크의 의미와 한국에서의 방향성(박인휘 이화여대 국제학부 교수) 등의 주제 강연도 진행된다.

 

장보임 사회복지공동모금회 나눔연구소장은한국의 나눔 규모에 비하면 나눔 관련 연구물의 양과 수준이 미흡하다면서나눔문화의 성숙된 발전을 위하여 연구소의 역할이 매우 중요한 시점이며, 나눔지식네트워크를 통하여 나눔연구가 보다 활성화되길 희망한다고 밝혔다.

 

박성연 아름다운재단 기부문화연구소장은 “보다 투명한 기부, 효과적 지원사업을 펼치기 위해서는 나눔에 대한 연구가 반드시 기반되어야 한다”면서 ”민간단체들의 나눔지식네트워크를 통해 한국 사회에 보다 올바른 기부문화가 확산되리라 기대한다”고 밝혔다.

 

김은정 초록우산 어린이재단 아동복지연구장은민간기관도 시대 흐름의 변화에 발맞추기 위해서는 끊임없는 자기혁신과 지혜를 모으는 일에 힘써야 한다.”, “나눔지식 네트워크를 통해 아름답고 건강한 나눔문화 확산을 위한 진정성있는 발걸음을 지속하겠다”고 밝혔다.

 

첨부 이미지 : 나눔지식네트워크 제1회 공동기획포럼 포스터

20150615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