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슴저린 수천여명의 각양각색 사연 보며 울다가 웃다가 몰래산타 엉덩이에 뿔나다!

천오백명의 소외아동과 독거노인에게 다시 찾아온 몰래산타
12월 6일부터 12월 24일 자정까지 해피빈에서 누구나 참여가능

2006년 12월 6일, 서울 –

아름다운재단(이사장 박상증)과 NHN(주)(대표 최휘영)이 공동으로 운영하는 기부포털사이트 해피빈(<a “http:=”” happybean.naver.com”=””>http://happybean.naver.com)에서 2005년에 이어 올해도 소외이웃에게 특별한 크리스마스를 전하는 ‘몰래몰래 산타가 되어주세요(이하 ’몰래산타‘)’를 2006년 12월 6일부터 12월 25일까지 진행한다. 천오백여 명의 가슴 저린 사연을 간직한 소외아동과 독거노인에게 산타가 되어주는 이번 이벤트는 뜻깊은 연말을 계획하는 네티즌과 기업 임직원에게 행복한 연말을 맞을 수 있는 특별한 기회이다.

몰래산타 이벤트는 산타를 믿지 않는 아이들, 세상을 믿지 못하는 고단한 이웃에게 단 하루만이라도 일반가정에서처럼 행복한 크리스마스를 맞을 수 있길 바라는 작은 바램으로 2004년부터 시작된 이벤트이다. 올해는 부모님의 이혼, 경제적인 이유로 어려운 환경에 처해있는 아동, 가정폭력으로 인해 위탁가정이나 보육시설 맡겨진 아동 그리고 10달을 채우지 못한 미숙아(이하 ‘이른둥이’를 키우는 가정, 장애를 가진 자녀를 양육하는 저소득층 가정, 자녀의 이혼으로 손주를 맡아 키우는 조부모 가정, 한쪽을 여의고 홀로 힘겹게 살아가는 독거노인 등 따뜻한 손길을 그리워하는 천오백 명에게 누구나 몰래산타가 될 수 있다.

저마다 가슴저린 사연들을 가진 아이들과 어르신들의 이야기를 보고 직접 몰래산타가 되고 싶다면 기부포털사이트 해피빈을 통해 3만원 상당의 선물비를 기부하고 산타의 메시지를 남기면 된다. 몰래산타의 희망을 담은 메시지는 각 지역단체 및 자원봉사자로 구성된 ‘몰래산타’를 통해 크리스마스이브 아이들이 잠든 새벽에 선물과 함께 몰래 배달될 예정이다.기부방법으로는 휴대폰, 신용카드, 계좌이체, ARS, 은화, 한코인 등 다양하게 참여할 수 있으며 기부한 내역은 투명하게 확인할 수 있으며 소득공제용 영수증도 받을 수 있다.

올해로 세 번째 찾아온 몰래산타. 매년 크리스마스에 일반시민들이 소외된 이웃에게 몰래산타가 되어주는 몰래산타 이벤트는 지금까지 총 4천여 명의 소외이웃에게 선물을 전달한 4천여 명의 몰래산타를 탄생시켰다. 특별히 올해는 교보생명이 참여하여 네티즌 한 명이 이른둥이 한 명에게 몰래산타가 되어주면 교보생명쪽에서도 또 한 명의 이른둥이에게 몰래산타 선물을 전해줄 예정이다. 또 NHN(주)의 임직원 500여명이 몰래산타가 되어 직접 선물을 구입, 포장하여 전달하는 등 기업들의 참여도 활발하다.

해피빈은 아름다운재단과 NHN(주)이 공동으로 운영하는 기부포털사이트로 네티즌, 기업, 공익단체를 잇는 다양한 공익이벤트를 펼치고 있으며, 사회복지단체 및 시민사회단체 1700여개가 기부 블로그 ‘해피로그’를 운영 중이다. <끝>

Top